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4.0 | 0.00 EV | 23.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09:08:18 20:52:57

백과 흑의 조합?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sec | F/2.8 | +0.33 EV | 35.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09:07:28 19:38:23

Tea Time

'Photo'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진] on my desk...  (0) 2009.08.18
[사진]대련 바다(금석탄)  (1) 2009.07.31
[사진]Tea Time  (2) 2009.07.28
[사진]Shanghai World Financial Center+Jin Mao Tower  (0) 2009.07.19
[사진]상하이 동방명주탑(상해 동방명주탑)  (0) 2009.07.13
[사진]창밖의 풍경  (0) 2009.07.08
  1. Favicon of http://yon02.egloos.com BlogIcon 수상한사람 2009.07.28 23:33 신고

    맥북을 사용하시네요. 저도 400D 가지고 있는데.. 맥북이랑..

  2. Favicon of http://miketimes.com BlogIcon 마이크 2009.07.29 14:12 신고

    이제 맥북은 적응 다 하셨어요?
    사진 참 평온해 보이네요 ^^
    오랜만에 댓글 남겨요.

지난번의 맥북 구입 후 퇴근 시간을 이용해서 짬짬히 맥북을 사용하고 있는데, 아주 만족하고 있습니다. 물론 맥용 MS 메신저가 맘에 안드는것 빼고는 ㅋㅋ.

제가 맥을 사용하면서 팁이라고 생각되는것을 블로그에 올리겠습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구글 캘린더(Google Calendar)를 자주 사용하는데, 회사에서 사용하는 노트북 ThinkPad T61에는 Outlook를 설치 못하게 해서(회사에서 아웃룩 사용 하지 않음), 단지 인터넷용 구글 캘린더만 사용했었는데, 구글 캘린더와 애플 캘린더(iCal)를 연동할 수 없을가 고민했었는데, 검색해보니 구글 맥 블로그에 있었습니다.

사용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1. 구글 코드 사이트에 가서 calaboration다운로드 해서 맥에 설치 한다.

주소:http://code.google.com/p/calaboration/downloads/list

2. Next만 열심히 클릭하고 구글 메일으로 로그인 한다. 여기서 구글의 지메일(Gmail)이나 Google Apps를 사용한 기업용메일도 사용 가능. 세팅이 끝나면 웹상의 구글 캘린더 내용을 맥용 캘린더에 연동이 된다.

  1. indy 2009.03.16 00:02 신고

    유용한 정보 고맙습니다. ^^

  2. 멍멍이닷 2010.07.15 21:47 신고

    ㅋㅋㅋㅋㅋㅋㅋ간단명료설명 , 좋은자료 모두 감사합니다

아주 오래전에 제가 우리에겐 과연 애플이 필요한가? 를 적은 적이 있죠..그때는 사용하고 있는 회사 노트북도 마음에 들고 해서 애플에는 전혀 생각없었는데, 제가 아이폰을 지른 후 아이폰에 너무 만족하다보니 애플 제품에 관심을 두게 되였답니다. 그리고 애플이 중국과 홍콩에서 실시한 가격 정책도 분석하면서..ㅋㅋ

그리고 그토록 사고 싶었던 맥북을 오늘 받았습니다. 어제 중국의 남쪽인 심천에서 택배로 보냈는데, 오늘 오후에 받았어요..생각보다 빨라요~

일단 맥북 개봉기 올려봅니다~( 경기 불황에..이렇게 지르면 안되는줄 알지만 ㅠㅠ)

 

 

 

 

 

 

 

 

 

 

 

 

일단 제가 구입한 맥북의 스펙은 아래와 같습니다.

지난번에 전했듯이 업데이트 된 맥북입니다. 다른 사람들은 맥북과 맥 프로를 두고 어느것을 살가 고민하지만, 저는 흰둥이와 뉴맥북을 두고 고민했었습니다. 일단 맥북프로는 저처럼 디자인도 안 하고, 게임도 전혀 안 하는 사람한테는 맥북이 충분했기때문입니다. 마침 맥북이 새로 업데이트 되면서, 흰둥이로 가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일단 가격도 싸고(상대적으로ㅠㅠ), 스펙이 비슷하고, 그리고 디자인이 흰색이 더욱 마음에 들었기때문입니다.

맥북 가격은 중국보다 홍콩이 더 싸서, 인터넷에서 알게 된  홍콩 모 대학에서 근무하는 사람을 통해서 구입했습니다. 일단 학교 직원이다보니, 교육할인도 되네요^^.

윈도우 시스템만 고등학교때부터 사용하다가 맥북으로 갈아타면 습관이 되지 않는다는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큰 마음 먹고 지른 만큼, 열심히 사용할려고 합니다. 물론 회사에서는 ThinkPad T61을 사용할것입니다.

특히 맥북관련해서 아주 많은 조언을 해주신, 제가 맥북 사면 캐나다에서 메모리까지 공짜로 보내주시겠다던 마이크님께 감사드립니다.

PS. 아이폰 리뷰 이번 주 내에 올리겠습니다. 기대해 주셔도 좋을 듯 합니다. 필요하신 분들은 제 블로그 구독해주세요^^. 꾸벅~~

  1. Favicon of http://hosea21c.net BlogIcon 끄중이 2009.02.11 22:55 신고

    ㅜㅜ~ 부럽네요

    부디 뽑기를 잘하셨길~ 고장없이 오래오래 잘쓰시길~^^

    애플케어 추천해 드립니다 애플의 유상서비스는 배꼽이 정말 크거든요-ㄷㄷㄷ

  2. Favicon of http://blog.stonecase.org BlogIcon kiyong2 2009.02.11 23:28 신고

    홍콩에서 구입 그것도 교육할인까지... 정말 부러운 방법으로 구입하셨네요... ^^
    iLife는 어떤 버전이 들어 있나요? 혹시 08이 들어 있는 것은 아닌지... 만약 08이라면 좀 슬프실듯...

  3. Favicon of http://luv4.us BlogIcon LUV 2009.02.11 23:29 신고

    저도 비슷한 시기에 새 맥을 맞았습니다.
    처음도 아닌데 이것저것 만지작 거리느라 밤잠이 모자라요 ^^;;

  4. Favicon of http://miketimes.com BlogIcon 마이크 2009.02.12 01:15 신고

    역시 흰둥이가 깨긋하고 이쁘네요. 축하~
    이번에 바뀐 케이스 제질이 어떨지 궁금하네요. 보기에는 예전 흰둥이랑 같은데.
    한 동안 애플리케이션 찾아 다니는 재미가 솔솔할꺼에요 ㅋㅋ

  5. Favicon of http://drzekil.tistory.com BlogIcon drzekil 2009.02.12 01:29 신고

    맥의 세계로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유니바디가 아니어서 조금 위안이 되는군요..

  6. Favicon of http://award.allblog.net BlogIcon 올블로그 2009.02.13 15:50 신고

    안녕하세요, Jack Park님! 2008 올블로그 어워드 최종 후보에 선정되셨다는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정식 후보 등록 확인은 오는 16일 오후, 어워드 페이지에(http://award.allblog.net)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각 부문별 투표를 진행하는 별도의 페이지 이외에 투표 위젯을 배포할 예정입니다. 투표는 16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됩니다. 기타 궁금하신 사항은 올블로그 운영팀 메일(ace@blogcocktail.com)이나 운영팀 블로그(http://mindlog.kr/ace)로 문의해 주시면 안내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2008 올블로그 어워드에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리겠습니다. (_ _)

맥루머 사이트에서 본 정보인데, 제일 싼 흰색 맥북이 사양을 업데이트 했습니다. 물론 가격은 변동이 없습니다.

방금 애플 홍콩, 애플 코리아 공식 사이트 방문해보니, 모두 업데이트 된 사양으로 되어있습니다. 단 배송 시간이 길어졌다는 점.

달라진 점은 맥북이 새로 출시된 맥북과 같은 그래픽 카드를 사용한다는 점. 그리고 메모리도 2기가로 업데이트 되였습니다.

ps.그동안 새로 출시된 맥북을 살가 아님 구 맥북을 살가 고민했었는데, 구 맥북을 질러야 할듯 합니다. 개인적으로 옛날 디자인이 더 멋져서요~이젠 메모리하고 그래픽 카드도 업데이트 되였다니..

  1. Favicon of http://mikenet.ca BlogIcon iF 2009.01.22 17:25 신고

    케이스도 바꼈으니 더 이상 구 맥북이 아니죠 ㅋㅋ
    지르시면 고화질 사진 기대할게요! 제질이 어떡게 다른지 궁금.

난번에 우리에겐 과연 애플이 필요한가?라 는 글을 올린적이 있습니다. 그만큼 저는 윈도우 OS에서 만족하고 있기때문에 애플의 맥북이 별로 큰 흥취를 가지지 못한다고 생각해서 적었던 글입니다. 그런데 요즘 왠지 자꾸 끌립니다. 윈도우 OS를 만족하지 않아서가 아니라 맥 유저분들이 맥북은 단지 이뻐서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OS자체가 잘 만들어져서 애용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왠지 자꾸 중고라도 구매해서 대체 애플 OS가 어떠한 우수한 제품이길래 그렇게 칭찬을 하는지 직접 체험해보고 싶습니다.

그래서 요즘은 가끔 애플 웹사이트에 들어가서 가격을 보고 합니다. 그런데 분명히 애플 제품은 Made in China인데, 가격은 미국에서 파는가격이 훨씬 쌉니다. 1000달러 좀 넘으면 구매할 수 있더라구요. 중국 인민폐로 하면 대충 7200원인데, 이런 가격으로는 중국내에서는 절대 살수 없습니다. 저가 며칠전에 저가 사는 곳이 애플 매장에 갔었는데, 맥북 최저 사양이라고 해도 중국 화폐로 10400원 한다고 합니다. 달러로 대충1453입니다.

하지만, 중국내에서 아무리 고가정책을 한다고 해도, 살 사람은 그래도 사죠.애플의 아이폰이 현재 중국내에서 3800원 좌우 하는데 이는 달러로 531달러 정도 하는데, 그래도 중국 c2c사이트인 토우보(taobao.com)에서 구입하는 사람이 엄청 많습니다. 소문에 의하면 중국에서 40여만대가 팔렸다고 합니다.-.-

대표적으로 중국내에서 고가정책을 취하고 있는 제품이 바로 전의 IBM제품인 현재는 lenovo로 넘어간 ThinkPad 입니다. 사실 Thinkpad가 다른 컴퓨터보다 가격이 비싼거는 사실이지만, 중국내에서는 어의없게 비싸서 욕을 많이 먹고 합니다. 다른게 아니라, 사양이 많이 떨어진 제품이라도 중국에서는 엄청 비싼 가격으로 팔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재 T61시리즈 제일 싼것이 19999 CNY,달러로 대충2 794달러.
아래는 Thinkpad t61시리즈 미국에서의 판매 가격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일 싼 제품은 할인전 1134달러.

비록 중국에서 판매하는 제품의 하드가 120기가인것은 있지만, 너무 비싸게 파는것이 현실입니다.

스타벅스가 한국에서 실시하는 고가정책과 비슷하듯이 ThinkPad나 애플도 고가정책을 취하고 있지만,이렇다고 고객이 없는것은 아닙니다.

그러니, 소비자로서는 제일 좋은 방법은 미국에서 직접 구입하는것.ㅠㅠ. 비록 미국에 있는 지인을 통해야만 하는 번거로움도 있지만. 다른 방법 또 하나는 전문 미국의 제품을 구입해주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는것.
국에 있는 친구가 급해서 나보고 노트북이 문제 생겼다고 한다. 맥북프로를 사용하고 있는데 대부분 시간을 윈도우xp와 함께 한다.요즘 윈도우 시스템이 너무 느려서 애를 먹는다고..그래서 어떤 방법이 없냐면서...
영국에서 다니는 학교가 예술 학교라보니까 거의 모든 사람들이 맥북을 사용한다는 것 ,그것도 맥북 프로를....학교의 도서관이든 전산실이든 모두 애플이라는 점..놀랐다. 싸지도 않은 맥북을 사용한다는 것이~
맥북은 학교에서 디자인 수업을 들을 때 사용하고 평시에는 윈도우 시스템으로 스위치해서 메신저도 하고 인터넷도 한다고 한다. 사실 대부분 사람들이 맥북에서도 윈도우 os를 설치했으리라고 생각한다. Macboy의 문장을 읽고 많은 생각을 했다. 과연 나한테는 맥북이 필요하는걸가?

영국에 있는 친구가 현재 영국에서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하는데 맥북을 구입하면 할인해주고 그리고 아이팟도 공짜로 준다는 점. 저보고 필요하면 빨리 하나 사라면서~ 한참 생각했다. 애플의 제품을 하나라도 소유하고 싶지만 과연 필요한가?

나는 현재 회사에서 준 노트북 Thinkpad T61을 사용하고 있다. 개인 노트북은 역시 Thinkpad인데 좀 꾸진 R51이다.2년이 넘었건만 잘 돌아간다. 사실 저가 애플의 맥북을 구매하지 않는 원인은 돈보다도 필요없다는 점. 왜냐 하면 아직 인터넷 환경이 맥북을 사용하기에 역부족이라는 점. 인터넷 뱅킹은 대부분 맥북을 지원하지 않고, 많은 소프트웨어도 애플의 os를 지원하지 않아서~ 너무나 불편할것 같다.
사실 맥북을 한번도 사용해보지 않은 것은 아니다. 한 일주일동안 집에서 사용해보았는데 마우스부터 불편하다는 점. 새로운 것을 싫어하는 사람은 아닌데.. 첨부터 쭉~ 윈도우 시스템을 사용하다가 애플의 맥북을 사용하니 애플의 os가 너무나 생소하다는 것.
사실 똑같은 사양에 애플의 컴퓨터가 타 브랜드의 컴퓨터보다 비싼것은 사실이다. 스타벅스에서도 맥북을 들고 윈도우 시스템으로 인터넷 서빙을 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좀 재미있는 사실이긴 하다. 그럴바에는 차라리 비싼 애플을 사지 말고 타 브랜드의 노트북을 구매할것이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아이팟을 구매하지 않는 원인도 금액때문이 아니라 현재 사용하고 있는 아이리버 mp3가 나의 요구를 만족시켜주기때문이다. 무엇보다도 나는 mp3플래이어는 베터리 교환이 가능해야 한다. 먼곳을 여행을 갈때도 베터리가 없으면 인차 바꾸는것도 가능하고 해야 하는데..하지만 아이팟처럼 충전해야 하는 앰피스리는 좀 먼가 부족한것 같다. 하지만 디자인이나 기능은 만족이다...이런 충동에 몇번이나 구입할가 고민했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애플 유저..디자인성능이나 애플의 매력에 빠져서 구입하는 사람도 많을것 같으나 단지 비싸고 먼가 좀 멋있어 보이기에 구입하는 사람도 있을거리라고 생각한다.
....
하지만..어쨌던 간에 자신이 좋아하면 끝이다..타인이 머라하든간에..

  1. Favicon of http://william-park.net/ BlogIcon 박민철 2007.10.07 22:55 신고

    저도 애플 제품을 하나도 갖고 있질 않고 있지만..
    요즘들어 너무 끌리긴 하네요..
    하지만 어디까지나 디자인면만 끌릴 뿐이지 실용성은 좀 떨어진다 생각되어
    아직도 구입을 망설이고 있습니다.

구글 애드센스 검토 효율성

예전에 볼로깅 활동 열심히 할때 구글 애드센스에도 관심이 많아서 연구 많이 했었고 블로그 수입도 챙겼었는데, 볼로깅이 뜸해지면서 애드센스에도 신경을 별로 안 썼다. 2015년 어느날 갑자기 제가 올린 글이 저작권 위반이라고 해..

강연 추천 -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저는 개인적으로 사람을 격려하는 강연을 좋아하는데 우연히 보게된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관련 동영상인데 나름 좋은것 같아서 공유합니다. https://www.facebook.com/sebasischool/

중국 싼야(Sanya) 여행 사진

여행은 작년(2016년11월, 4박5일)에 다녀왔고 카메라 들고 갔지만 귀찮아서 몇장 찍지 않고, 편집도 하지 않음..이 귀찮이즘이란... 한국에는 제주도가 있다면 중국에는 싼야가 있듯이...나름 아름다운 섬...11월에 갔는..

결혼 20년차 부부의 이혼위기

늘 꿈꿔온 결혼 생활이 절망의 나락으로 떨어진 순간, 남편이 떠올린 질문 하나가 이 부부의 삶을 변화시켰다. 함께하는 인생에 대해 돌아보게 하는 아름다운 메시지. https://www.facebook.com/hefty.kr/v..

+ Recent posts